AP위성, 2분기 매출 120억원 달성…전년동기대비 178.5%↑
AP위성, 2분기 매출 120억원 달성…전년동기대비 178.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이익 7억2000만원으로 흑자 전환
사진 / AP위성
사진 / AP위성

[시사포커스 / 이영진 기자] 위성 통신 기술 및 제조 전문 기업 AP위성이 2분기에도 큰 폭의 성장세를 이어 나갔다.

30일 AP위성은 2018년 2분기 매출 119억8000만원을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178.5% 증가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7억2000만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이에 회사 관계자는 “1분기에 이어 성장세를 보이는 것은 위성휴대폰을 개발 납품하는 위성단말기 사업부의 매출이 성장했기 때문이다”며 “3분기 이후에도 신제품 출시가 예정되어 있고 위성 휴대폰이 교체주기에 접어들고 있어 추가 발주가 이어질 것이다”고 예상했다.

특히 AP위성은 인공위성과 위성의 부분품을 개발 제작하는 위성시스템 사업부의 경우도 다목적 실용위성 7호의 탑재체 데이터 링크 시스템 사업 등 수주가 이어져 올 하반기부터는 매출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AP위성은 아리랑 6‧7호 위성 등 다수의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으며 지난 24일에는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TTP)에서 지원하는 2018년 방송통신산업기술개발사업 신규 과제 ‘재난 대응에 효율적인 5G 이동위성통신 시스템온칩(SoC) 개발 사업’ 주관사업자로 선정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