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유라, '비디오스타' 스페셜 MC 나서...예능포텐 터졌다
걸스데이 유라, '비디오스타' 스페셜 MC 나서...예능포텐 터졌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열정 충만 스페셜 MC "거침없이 내려 놓겠다"
걸그룹 걸스데이 멤버 유라가 ‘비디오스타’ 스페셜 MC로 출연해 소녀시대 써니 못지않은 예능감을 뽐낸다 / ⓒ드림티 엔터테인먼트
걸그룹 걸스데이 멤버 유라가 ‘비디오스타’ 스페셜 MC로 출연해 소녀시대 써니 못지않은 예능감을 뽐낸다 / ⓒ드림티 엔터테인먼트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걸그룹 걸스데이 멤버 유라가 ‘비디오스타’ 스페셜 MC로 출연해 소녀시대 써니 못지않은 예능감을 뽐낸다.

19일 소속사 측에 따르면 유라는 이날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유럽 출장으로 잠시 자리를 비운 써니를 대신해 스페셜 MC를 맡는다.

특히 최근 사전녹화현장에서 유라는 “거침없이 내려 놓겠다”는 말과 함께 시작부터 강한 열정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갑작스러운 댄스 신고식에도 유라는 당황하지 않고 자신의 상큼 발랄한 매력을 마음껏 뽐내 눈길을 끌었다.

또 유라는 게스트 소개 멘트를 모두 외어 오는 등 이날 녹화를 꼼꼼히 준비해 와 다른 MC들과 제작진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유라는 술렁이는 반응에 잠시 당황하더니 끝까지 자신의 멘트를 모두 소화해 제작진의 박수 갈채를 받았다.

더불어 같은날 제작진에 따르면 “유라는 녹화 내내 게스트의 말을 경청하고 거침없는 입담과 리액션으로 ‘비디오스타’에 완벽하게 적응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김숙과 박나래는 유라를 칭찬하면서도 “써니 울어”라며 막내 MC 써니를 걱정하는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