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단체장 출구조사… 민주당 14곳·한국당 2곳·무소속 1곳 우세
광역단체장 출구조사… 민주당 14곳·한국당 2곳·무소속 1곳 우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포커스 / 오훈 기자]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후 서울시 구로구 오류고등학교 수궁동 제3투표소에서 시민들이 소중한 한표를 행사하기 위해 투표를 하고 있다.
[시사포커스 / 오훈 기자]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후 서울시 구로구 오류고등학교 수궁동 제3투표소에서 시민들이 소중한 한표를 행사하기 위해 투표를 하고 있다.

[시사포커스 / 박진형 기자] 6·13 지방선거의 17개 광역단체장 선거 출구조사 결과 더불어민주당 14곳, 자유한국당 2곳, 무소속 1곳에서 우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KBS, MBC, SBS 등 방송 3사는 공동으로 출구조사를 실시해 오후 6시 투표 완료 직후 이같이 보도했다.

민주당은 서울(박원순), 경기(이재명), 인천(박남춘) 등 수도권과 부산(오거돈), 광주(이용섭), 대전(허태정), 울산(송철호), 세종(이춘희), 강원(최문순), 충북(이시종), 충남(양승조), 전북(송하진), 전남(김영록), 경남(김경수) 등에서 앞선 것으로 예측됐다.

서울시장은 민주당 박원순 후보가 한국당 김문수, 바른미래당 안철수 후보를 큰 차이로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지사는 선거 막판 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여배우 불륜 스캔들과 막말 논란이 터졌으나 한국당 남경필 후보를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남지사는 ‘민주당원 댓글사건’(드루킹 사건)에도 김경수 후보가 우위를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당은 대구(권영진), 경북(이철우)에서, 무소속은 제주(원희룡)가 우위를 나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