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웅래 “드루킹 특검, 제도적 보완 마련한단 면에선 반드시 해야”
노웅래 “드루킹 특검, 제도적 보완 마련한단 면에선 반드시 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 이상으로 당리당략에 정파적인 그런 것 없다”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하는 노웅래 의원이 9일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에 대해 “제도적인 보완장치를 분명히 마련해야 되는 것이고, 그런 면에 있어서 특검은 해야 된다 그러면 반드시 해야 된다”고 입장을 내놨다. 사진 / 시사포커스DB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하는 노웅래 의원이 9일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에 대해 “제도적인 보완장치를 분명히 마련해야 되는 것이고, 그런 면에 있어서 특검은 해야 된다 그러면 반드시 해야 된다”고 입장을 내놨다. 사진 / 시사포커스DB

[시사포커스 / 문충용 기자]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하는 노웅래 의원이 9일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에 대해 “제도적인 보완장치를 분명히 마련해야 되는 것이고, 그런 면에 있어서 특검은 해야 된다 그러면 반드시 해야 된다”고 입장을 내놨다.

노 의원은 이날 오전 CPBC라디오 ‘열린세상 오늘! 김혜영입니다’와의 인터뷰에서 “드루킹 사건이라는 게 결국 정치 브로커가 SNS를 악용해서 여론조작 왜곡을 한 것 아니냐”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특검을 하게 되면 보수진영의 대선 불복 움직임이 구체화 할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해선 “잘못된 것은 개선해야 되지 않겠나. 우리가 그 이상으로 당리당략에 정파적인 그런 다른 것은 없다”며 “의심을 한다고 하면, 구체적으로 합리적인 의심을 할 만한 것을 제시를 해야 될 것이고 (만일) 한다고 그러면, 특검을 통해서 드러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노 의원은 제1야당은 자유한국당을 향해서도 “지금 김성태 원내대표는 국회를 포기하는 행동이라고 밖에 볼 수 없어서 빨리 강경투쟁을 협상에 전념하는 그런 모습으로 가야만이 국회 정상화도 빨리 될 것”이라며 “만약에 정 그렇게 농성하고 투쟁을 해야 되는 상황이라면 그건 홍준표 대표의 몫이다. 최소한 국회가 일하는 국회가 되어야지, 이런 식이라면 무노동, 무임금 월급 받지 말아야 한다”고 쓴 소리를 쏟아냈다.

그러면서도 그는 자신이 차기 원내대표가 될 경우 김 원내대표와의 협상 성사 가능성에 대해선 “지금은 아마 기본적인 신뢰가 깨진 상태”라면서도 “협상이라는 게 주고받는 것 아니겠나. 기싸움, 감정싸움 하는 것처럼 하니까 지금 안 되고 있는 건데, 큰 틀에서 방향이 잡혔다고 한다면 저게 협상이 결렬만 될 이유는 없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 발 더 나아가 노 의원은 “지금 근본적인 문제는 여당에 대한 불신이 깔려 있는 것 같고 야당이 국민의 지지를 못 받고 있는 위기의식이 있기 때문에 이런 것”이라며 “협상이라는 것은 주고받는 거니까 나눠줄 수 있는 것은 화끈하게 나눠주고 초당적으로 남북관계 문제나 민생 문제는 협조하겠다는 선언도 하고 정쟁과 민생을 나누고 안전문제나 규제혁신 문제나 민생 문제, 이런 것은 빨리 국회 정상화해서 풀고 나가는 그런 국회 모습으로 해보고 싶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조자룡 2018-05-10 12:11:51
민평련 을사오적중 한놈이외다

닥쳐노웅래 2018-05-10 07:08:21
문재인 당대표 시절에 니가 저런 사람을 어떻게 우리가 대표로 뽑았는지 창피하다고 했던 그 문프가 지금 국민지지율 80% 박스권이다. 아닥하고 꺼져라. 기생충아

tq 2018-05-09 18:21:51
주둥이 닥쳐!

정혜리 2018-05-09 13:33:13
뭔 개소리 남발이신지요? 다음 선거에 민주당걸고 또 나오실껀가요?

ㅓㅠㅓ 2018-05-09 13:01:38
장난하나 씨발것이ㅋㅋㅋㅋ 민주당에서 꺼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