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의집' 왕빛나, 다이아몬드수저가 뭔지 보여준다...'악녀신드롬' 예고
'인형의집' 왕빛나, 다이아몬드수저가 뭔지 보여준다...'악녀신드롬' 예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럭셔리 끝판왕.. 좌중 압도하는 악녀의 카리스마 '시선 강탈'
‘인형의 집’ 왕빛나가 쇼핑중독 ‘다이아몬드 수저’ 재벌3세로 안방극장에 ‘악녀 신드롬’을 예고했다 / ⓒKBS
‘인형의 집’ 왕빛나가 쇼핑중독 ‘다이아몬드 수저’ 재벌3세로 안방극장에 ‘악녀 신드롬’을 예고했다 / ⓒKBS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인형의 집’ 왕빛나가 쇼핑중독 ‘다이아몬드 수저’ 재벌3세로 안방극장에 ‘악녀 신드롬’을 예고했다. 

13일 제작진 측은 극중 명품 매장을 방문한 은경혜(왕빛나 분)의 캐릭터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명품 매장에 들른 은경혜의 모습을 담고 있다. 곱게 세팅된 웨이브 헤어스타일과 와인빛이 감도는 퍼점퍼로 포인트를 주면서 패셔너블한 매력을 뽐낸 은경혜는 곱게 단장한 외모와 달리 냉기가 뚝뚝 흐르는 눈빛으로 사람들을 내려다보며 날 선 긴장감을 전달하고 있다.
 
무엇보다 미스터리에 싸여 있는 위너스 그룹 비서실 실장 이재준(이은형 분)이 굳은 표정으로 은경혜의 곁을 지키면서 과연 그녀가 방문한 명품 매장에서 어떤 일이 발생했는지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그런가 하면 공개된 또 다른 사진에서는 위너스 그룹의 유일무이한 후계자 은경혜의 자태를 엿볼 수 있다. 분홍색 코트로 멋을 낸 은경혜는 당당한 걸음으로 화려한 호텔에 들어서고 있어 재벌3세임을 증명하고 있다.

더불어 제작진 측은 “왕빛나가 모든 걸 다 가진 재벌3세이지만 쇼핑중독과 그 이면에 연민을 느끼게 할 다채로운 캐릭터를 그녀의 방식으로 만들어가고 있다”면서 “현장에서도 모두가 놀랄 만큼 열연을 펼치고 있다.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인형의 집’은 재벌가 집사로 이중생활을 하는 금영숙(최명길 분)의 애끓은 모정으로 뒤틀어진 두 여자의 사랑과 우정, 배신을 담은 드라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