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 '그때 헤어지면 돼' 싹쓸이...기분 좋은 2018년 첫 출발
로이킴, '그때 헤어지면 돼' 싹쓸이...기분 좋은 2018년 첫 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원차트 1위 점령!! '롱디남'의 진심 통했다!!
로이킴의 '그때 헤어지면 돼'는 현재(오전 8시 기준) 멜론, 벅스, 엠넷, 네이버 뮤직, 소리바다, 몽키3 등 주요 음원차트 6곳에서  1위을 차지하며, 2018년 첫 신곡 ‘그때 헤어지면 돼’로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 ⓒCJ E&M
로이킴의 '그때 헤어지면 돼'는 현재(오전 8시 기준) 멜론, 벅스, 엠넷, 네이버 뮤직, 소리바다, 몽키3 등 주요 음원차트 6곳에서 1위을 차지하며, 2018년 첫 신곡 ‘그때 헤어지면 돼’로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 ⓒCJ E&M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가수 로이킴의 신곡 ‘그때 헤어지면 돼’로 음원차트를 싹쓸이 하고 있다.

로이킴이 신곡을 발매한 현재 13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싱글 앨범 ‘그때 헤어지면 돼’가 정상에 오르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것.

로이킴의 ‘그때 헤어지면 돼’는 이날 오전 음원차트 6곳에서 1위을 차지하며, 2018년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특히 로이킴은 아이콘, 장덕철 등 음원차트에서 장기간 정상을 지키고 있던 가수들을 제치고 정상에 등극, 차트 지각 변동을 일으킨 만큼 다가오는 설연휴를 앞두고 롱런 조짐을 보이고 있다. 
 
신곡 ‘그때 헤어지면 돼’는 로이킴이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한 곡으로 헤어지는 때조차 내가 정하겠다는 다소 이기적인 한 남자의 애절한 마음을 표현한 팝 발라드곡.

한국 팬들과 잠시 떨어져 있어야 하는 자신의 이야기를 ‘롱디커플’에 빗대어 팬들을 향한 그리움을 진실성 있게 담아내어 팬들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더불어 현재 미국에 체류중인 로이킴은 현지시간 오전 9시 잠에서 막 깨어난 모습으로 V앱에 등장, 현실속 롱디남의 리얼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로이킴은 “미동 없던 음원차트 안에서 ‘그때 헤어지면 돼’가 높은 순위를 기록해 너무 기쁘다”며 “이미 너무 행복하다. 몸은 멀리 떨어져 있지만 기분 좋게 해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