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동영상포토뉴스
환타지아 겨울왕국 대둔산 설경
강종민 기자  |  kjm521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13  03:08:23
   
▲ 대둔산의 명물 구름다리의 설경. 사진/강종민 기자
   
▲ 대둔산 전망대에서 설경을 촬영하는 사진작가들. 사진/강종민 기자
   
▲ 대둔산 또하나의 명물 삼선계단에서 만나는 설경. 사진/강종민 기자
   
▲ 끝없이 이어지는 눈꽃터널. 사진/강종민 기자
   
▲ 은빛으로 피어난 상고대가 바다속 산호를 연상케한다. 사진/강종민 기자
[시사포커스/강종민 기자] 전북지방의 대설로 인해 대둔산 덕유산 등 산지가 흰눈으로 뒤덮혀 은세계의 겨울왕국으로 변했다.

그중에서 특히 전북 완주의 대둔산은 금강산에 비견해도 뒤지지 않는다는 호남의 소금강이라 불리는데 이에 걸맞게 설경이 장관을 이루었다.

파란하늘을 도화지삼아 은빛으로 피어난 상고대가 마치 바다속 산호를 연상케할만큼 황홀하게 다가온다. 해발 878m 대둔산 정상 “하늘과 맞닿은곳” 이라는 마천대에서 바라본 대둔산 설경은 굽이치는 산줄기와 수려한 암봉, 깊은계곡이 새하얀 겨울옷을 입은 아름다운 경관으로 눈부시게 펼쳐진다.
[기사 제보] 시사포커스는 공정하고 소신 있고 낮은 자세로 독자의 제보를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통해 좋은 기사를 보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sisa0119@sisafocus.co.kr / 02) 323 - 2223)
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유우상 기자
은빛세계에 다녀오신 기자님이 부럽습니다.
(2018-01-13 12:59:38)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사건사고
김동철 "MB 기자회견, 적반하장 식의 변명이 아니라 통렬한 반성과 사과"
울산 동구 새마을 금고…강도 1억원 들고 도주
택배 차량 속도미터기 훔친…50대 입건
제주 관광 중인 "중국인 상대 성매매 알선"…40대 실형
괴롭힘으로 투신까지 몰고간 초등생들…법원 송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