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유기' 오연서, '애절함 가득 표정...삼장은 이런 모습?'
'화유기' 오연서, '애절함 가득 표정...삼장은 이런 모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연서, 삼장 진선미 오디션 프로그램 무대에 섰다!
▲ 18일 제작진 측은 오연서가 삼장 진선미의 트레이드마크인 노란 우산을 들고서 ‘오디션 무대’를 장악한 장면이 공개돼 이목을 끌고 있다 / ⓒtvN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화유기’ 오연서가 ‘오디션 무대’에 참가한 장면이 공개돼 관심이 모아진다.

18일 제작진 측은 오연서가 삼장 진선미의 트레이드마크인 노란 우산을 들고서 ‘오디션 무대’를 장악한 장면이 공개돼 이목을 끌고 있다. 

극중 삼장 진선미가 아련함이 물씬 풍겨 나오는 표정으로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고 있는 장면. 다른 오디션 참가자들이 화려한 복장을 하고 있는 것과는 달리, 진선미는 머리를 뒤로 넘겨 정갈하게 하나로 묶은 단정한 헤어스타일과 흐트러짐 없는 올블랙 의상의 패션 스타일을 선보여 눈길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오연서는 열정적인 오디션 참가자들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로 오디션에 임하는 모습이다. 어딘가 모르게 애절하면서도 공허한 눈빛을 드리우고 있는 것. 

하지만 이내 한 팔을 들어 마치 ‘파이팅’하는 듯 단호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펼쳐지면서 진선미의 ‘오디션 참가’ 이유에 대한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제작사 측은 “오연서는 많은 관객들이 있는 무대 앞에 서야하는 촬영을 앞두고 살짝 떨려했지만, 이내 언제 그랬냐는 듯 차분하게 연기를 이어갔다. 역시 베테랑 배우다웠다”며 “오연서 특유의 매력으로 더욱 빛나게 될 삼장 진선미의 모습을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