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사회
김어준, "여전히 댓글부대가 운영되고 있다""반신반의하는 분들 많은데 거의 증거라고 하는 것을 가져왔다"
이선기 기자  |  sisafocus05@sisafocu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7  12:49:48
   
▲ 김어준은 7일 자신이 진행을 맡고 있는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을 통해 이 같이 주장하며 “반신반의하는 분들 많은데 거의 증거라고 하는 것을 가져왔다”고 운을 뗐다 / ⓒ네이버 화면캡쳐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언론인 겸 방송인 김어준이 여전히 댓글부대가 운영되고 있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김어준은 7일 자신이 진행을 맡고 있는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을 통해 이 같이 주장하며 “반신반의하는 분들 많은데 거의 증거라고 하는 것을 가져왔다”고 운을 뗐다. 

이어 “지금 네이버가서 한글로 ‘옵션 열기’ 네 글자를 검색어 쳐보며 메뉴인 ‘실시간 검색’을 눌러보라”며 “각종 기사에 달린 댓글 중 ‘옵션 열기’라는 단어가 포함된 댓글이 주르륵 나온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는 그 정황을 두고 “이건 다 댓글부대가 쓴 댓글이며 댓글을 달 때 위에서 지시를 받아 자기 아이디로 카피를 해서 댓글을 달았는데 그 앞에 ‘옵션 열기’라고하는 내용과 상관없는 걸 가져가 붙인 것”이라고 했다.

또 그는 “바보같이 지시를 받고 카피해서 붙였는데, 맨 앞에 ‘옵션 열기’ 글까지 복사한 게 참 많다”면서 “이걸로 몇 가지를 알 수 있는 건 댓글 프로그램이 있는 것”이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어 그는 “지령을 내리는 프로그램이 있는 건데 ‘옵션 열기’를 삭제하고 복사해야 하는데 컴퓨터에 익숙하지 않아서 고연령대 노년층이 할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다.

이와 함께 그는 “(이 댓글을 분석해보면) 최근 낚싯배 사고는 세월호랑 비교해서 공격했고 ‘세월호 그렇게 뭐라고 하더니’ 이국종 교수를 높이면서 김종대 의원을 공격하고 저도 가끔 공격한다”고도 했다.
[기사 제보] 시사포커스는 공정하고 소신 있고 낮은 자세로 독자의 제보를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통해 좋은 기사를 보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sisa0119@sisafocus.co.kr / 02) 323 - 2223)

[관련기사]

이선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사건사고
'친척 차량 털어 8,600만원' 가져간 40대…조사
‘북한이 이재명 시장 선거 도왔다’ 비방글 올린 40대 남성…벌금형
“병원 직원 간호사로 둔갑시켜 급여 챙긴”…원장 실형
‘현직 경찰관 음주 측정’ 거부하다…현행범 체포
새벽 ‘음주운전’ 역주행 사고…1명 사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