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터처블' 정은지, '치아 드러낸 치명적인 애교 3종세트'
'언터처블' 정은지, '치아 드러낸 치명적인 애교 3종세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은지, 악역 김성균도 웃게 하는 '비타민 매력'
▲ 14일 제작진 측은 촬영장 속 걸어다니는 활약 비타민 정은지의 치명적인 애교 3종 세트가 공개됐다. 살가운 팔짱 스킨십부터 깜찍 미소까지 초긍정 바이러스를 생성시키는 정은지의 모습이 사랑스럽기만 하다 / ⓒJTBC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언터처블’ 정은지의 치명애교 3종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14일 제작진 측은 촬영장 속 걸어다니는 활약 비타민 정은지의 치명적인 애교 3종 세트가 공개됐다. 살가운 팔짱 스킨십부터 깜찍 미소까지 초긍정 바이러스를 생성시키는 정은지의 모습이 사랑스럽기만 하다. 

공개된 사진 속 정은지는 김성균의 팔짱을 꼭 끼고 환하게 웃고 있다. 정은지의 특급 애교에 김성균은 반전의 살인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 

더욱이 정은지는 고개를 푹 숙이고 엄지를 치켜들며 제스처를 취하고 있는가 하면 비타민처럼 상큼한 표정으로 촬영장 분위기를 활기차게 이끌고 있어 촬영장 스탭들의 만개미소를 불러온다는 후문이다.

김성균은 정은지가 보기만 해도 귀엽다는 듯 함께 웃고 있는데, 그 모습이 한없이 다정하다. 똑같이 브이자를 그리고 카메라를 향해 아이컨택을 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오누이처럼 정겨워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낸다. 

한편 극중 김성균은 아버지의 어둠에 물든 장씨일가의 장남 ‘장기서’ 역으로 강렬한 악역 연기를 예고한 바 정은지의 애교에 미소 짓는 그의 반전 매력이 보는 이를 사로잡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