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사회
7살 어린이 장난 치다…아파트 추락사
박상민 기자  |  sisafocus05@sisafocu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10  17:53:26
   
▲ 경찰 사진/ 시사포커스 DB
[ 시사포커스 / 박상민 기자 ] 7살 밖에 안된 아이가 장난치다 12층 높이의 아파트에서 추락해 숨을 거뒀다.

지난 9일 오후 1시가 조금 넘은 시간 경기 파주시 조리읍에 위치한 한 아파트에서 7살 남자 아이가 12층에서 떨어져 목숨을 잃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발생 당시 7살 남자 아이는 쌍둥이 형과 장난을 치다 아파트에서 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추락 당시 집 안에는 7살 남자 아이의 부모 모두 외출하고 친척 할아버지만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은 유족과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
[기사 제보] 시사포커스는 공정하고 소신 있고 낮은 자세로 독자의 제보를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통해 좋은 기사를 보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sisa0119@sisafocus.co.kr / 02) 323 - 2223)

[관련기사]

박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사건사고
음주 운전하던 여성…택시 전복시키고 식당 돌진
스토킹으로 고소한 여성의 아버지, 앙심 품고 흉기 휘두른 20대 검거
여성 살해·유기 한 남성과,방조한 여자친구도 구속
1800만원 상당 중고 거래 사기 친 20대… 실형
부산 여중생 폭행, 또 다른 가해자 구속영장 발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