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수역" 가게 화재 발생..큰 불로 번지지 않아
"상수역" 가게 화재 발생..큰 불로 번지지 않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열선감지기에 탐지되어 보안업체 출동하면서 화재 사실 알게되어..
▲ 상수역에 위치한 한 가게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사진/박상민 기자.

[시사포커스/ 박상민 기자] 상수역에 위치한 한 가게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차 2대와 구급차 1대, 경찰차 2대가 출동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화재는 최초 난로에서 발생했고, 가게 안에 설치 되어있던 열선 감지기가 화재를 탐지하여 보안업체에서 출동하면서 화재 사실이 발견됐다.

현장에 도착한 보안업체 직원이 가게 문을 열었을때는 이미 매연으로 가득 차있던 상태로 가게 안에 있던 난로는 불에 타고 있던 상태였다. 결국 보안업체 직원은 스스로 화재를 진압하기 위해 물을 뿌리는 등 애를 썻지만, 혼자 힘으로는 어려워 소방서에 신고를 했고, 소방차 2대와 구급차 1대가 출동해 화재 진압을 했다.

화재 발생 당시 가게 안에는 아무도 없는 상태로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으며, 난로에서 초기에 불이 발생한 이유는 아직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