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방송연예
‘슈퍼맨’ 로희-라희-라율, ‘나를 믿어 주길 바래’...리틀 S.E.S 결성로희-라희-라율, S.E.S 따라잡기 '5:5 가르마까지 폭소'
이선기 기자  |  sisafocus05@sisafocu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6  14:32:09
   
▲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작진
[시사포커스 / 이선기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리틀 S.E.S가 뜬다.
 
오는 8일 방송될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164회 ‘무지개를 보려면 비를 견뎌야 한다’에서는 ‘슈퍼맨’ 대표 요정 로희가 엄마 유진의 절친한 친구이자 아이돌 그룹 S.E.S로 함께 활동했던 이모 슈와 딸 라둥이 라희-라율을 만난다. 이에 전직 두 요정 딸들의 케미는 어땠을지 로희-라희-라율의 만남에 많은 관심이 집중된다.
 
특히 방송에 앞서 6일 공개된 사진 속 로희-라희-라율은 S.E.S 따라잡기에 나선 모습이다. 세 사람이 S.E.S의 ‘I’m Your Girl’ 활동 당시 실제로 입었던 의상을 그대로 재현한 옷을 입고 나타난 것.
 
로희-라희-라율은 헤어스타일도 세기말 스타일로 변신해 웃음을 선사한다. 로희는 엄마 유진의 트레이드 마크였던 5:5 가르마 가발까지 쓰곤, 깜찍한 매력을 폭발시키고 있는 모습이다.

여기에 어리둥절하면서도 가발은 벗지 않는 로희의 모습이 엄마 미소를 절로 자아낸다. 라희-라율은 각각 바다와 슈로 변신했다. 

라희는 바다를 상징하는 왕방울 머리끈으로 머리를 질끈 묶어 눈길을 확 사로잡는데 이어, 만화영화 속 주인공 버금가는 발랄한 매력을 뽐내 시선을 고정시킨다. 라율은 엄마 슈의 뽀글 머리를 완벽히 소화했는데 슈 미니미답게 어색한 기색 하나 없이 완벽히 소화해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리틀 S.E.S를 결성한 로희-라희-라율의 합동 ‘I’m Your Girl’ 무대가 이어질 예정. ‘슈퍼맨이 돌아왔다’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한껏 증폭된다.  
 
[기사 제보] 시사포커스는 공정하고 소신 있고 낮은 자세로 독자의 제보를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통해 좋은 기사를 보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sisa0119@sisafocus.co.kr / 02) 323 - 2223)
이선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사건사고
퇴폐 업소 방문 경찰관…정직 1개월 처분
경찰 “박사모 정광용, 손상대” 등 폭력 시위 선동…출석 요구
수원 화장실서 발견된 영아…출산 전 사망 소견 나와
어린이집 음식훔쳐 먹다 보안업체 직원에게 들킨 70대 노인 징역형
호기심에 PC방 화장실에 몰카 설치... 검찰 송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