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복지복지
고용노동부, 올해 장애인 의무고용 범칙금 강화의무 고용률 못 미칠시 90만원부터 120만원까지 부과
박태영 기자  |  666_thron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1.03  23:46:34
   
▲ 3일 고용노동부 올 해부터 장애인을 의무고용 해야 하는 사업주가 장애인을 고용하지 않을 시 1명당 최소 월 75만 7천원의 부담금을 내야 한다고 발표했다. 사진ⓒ고용노동부
3일 고용노동부 올 해부터 장애인을 의무고용 해야 하는 사업주가 장애인을 고용하지 않을 시 1명당 최소 월 75만 7천원의 부담금을 내야 한다고 발표했다.
 
장애인 고용부담금이란 상시근로자를 100명이상 고용하고 있는 공공부문(국가, 지자체, 공공기관) 및 민간기업 중 장애인 의무 고용률을 지키지 않은 사업주에게 부과하는 부담금으로 알려졌다. 현재 2016년도 장애인 의무 고용률은 국가기관·공공기관(3%), 민간기업(2.7%) 등이다.
 
이에 따라 의무고용 인원대비 고용 중인 장애인 근로자 비율에 따라 장애인 고용부담금을 1인당 최소 월 757,000원, 최대 월 1,260,270원 수준이다. 이 같은 부담금은 장애인 의무고용 이행 정도에 따라 5단계로 나눠 정해진다.
 
의무고용 이행률이 3/4이상인 경우 월 757,000원, 1/2이상~3/4미만인 경우 월 832,700원, 1/4이상~1/2미만인 경우 월 908,400원, 1/4미만인 경우 월 984,100원, 그리고 장애인을 한 명도 고용하지 않은 경우는 월 단위 최저임금액인 1,260,270원을 부과된다.
 
사업주는 오는 31일까지 전년도 의무고용 미달 인원에 대해 자진 신고·납부해야 하며, 전자신고·납부에서도 가능하다.
 
한편 고용노동부는 ‘장애인고용 부담기초액 고시 개정안’에 대해 지난해 11월 25일에 행정 예고한 바 있다. [시사포커스 / 박태영 기자]
 
[기사 제보] 시사포커스는 공정하고 소신 있고 낮은 자세로 독자의 제보를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통해 좋은 기사를 보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sisa0119@sisafocus.co.kr / 02) 323 - 2223)

[관련기사]

박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사건사고
국민의당 유세차량서 난동 …30대 입건
부산, 이불 덮혀 숨진 아이…경찰 수사 착수
통영 토막 살해 남성…구속영장 신청
"시끄럽다" 유세차량 파손한 30대 구속영장 청구
아메리칸 항공,유모차 빼앗고 승객과 대치…여론 비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