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복지복지
고용노동부, 올해 장애인 의무고용 범칙금 강화의무 고용률 못 미칠시 90만원부터 120만원까지 부과
박태영 기자  |  666_thron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1.03  23:46:34
   
▲ 3일 고용노동부 올 해부터 장애인을 의무고용 해야 하는 사업주가 장애인을 고용하지 않을 시 1명당 최소 월 75만 7천원의 부담금을 내야 한다고 발표했다. 사진ⓒ고용노동부
3일 고용노동부 올 해부터 장애인을 의무고용 해야 하는 사업주가 장애인을 고용하지 않을 시 1명당 최소 월 75만 7천원의 부담금을 내야 한다고 발표했다.
 
장애인 고용부담금이란 상시근로자를 100명이상 고용하고 있는 공공부문(국가, 지자체, 공공기관) 및 민간기업 중 장애인 의무 고용률을 지키지 않은 사업주에게 부과하는 부담금으로 알려졌다. 현재 2016년도 장애인 의무 고용률은 국가기관·공공기관(3%), 민간기업(2.7%) 등이다.
 
이에 따라 의무고용 인원대비 고용 중인 장애인 근로자 비율에 따라 장애인 고용부담금을 1인당 최소 월 757,000원, 최대 월 1,260,270원 수준이다. 이 같은 부담금은 장애인 의무고용 이행 정도에 따라 5단계로 나눠 정해진다.
 
의무고용 이행률이 3/4이상인 경우 월 757,000원, 1/2이상~3/4미만인 경우 월 832,700원, 1/4이상~1/2미만인 경우 월 908,400원, 1/4미만인 경우 월 984,100원, 그리고 장애인을 한 명도 고용하지 않은 경우는 월 단위 최저임금액인 1,260,270원을 부과된다.
 
사업주는 오는 31일까지 전년도 의무고용 미달 인원에 대해 자진 신고·납부해야 하며, 전자신고·납부에서도 가능하다.
 
한편 고용노동부는 ‘장애인고용 부담기초액 고시 개정안’에 대해 지난해 11월 25일에 행정 예고한 바 있다. [시사포커스 / 박태영 기자]
 
[기사 제보] 시사포커스는 공정하고 소신 있고 낮은 자세로 독자의 제보를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통해 좋은 기사를 보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sisa0119@sisafocus.co.kr / 02) 323 - 2223)

[관련기사]

박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사건사고
만취상태로 고속도로 역주행 운전자‥불구속 입건
청주 무심천서, 6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금복주, 하청 업체 상납급 강요 혐의‥경찰 압수수색
친딸 추행․폭행 친부 징역형
이진아 기념도서관 ‘대통령 상“ 실적 부풀려 받은 의혹‥경찰 조사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