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지능형 SoC 로봇워’ 본선 개최
KAIST, ‘지능형 SoC 로봇워’ 본선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로(HURO) 경쟁’, ‘태권로봇’ 부문에서 26개팀 겨뤄
▲ 지능형 SoC 로봇워 대회에서 '휴로경쟁' 부문 임무를 수행하는 로봇 모습ⓒ카이스트
경기도 고양 킨텍스에서 지능형 로봇들이 각종 임무를 수행하고 태권도 대결을 펼치는 로봇 전쟁이 오는 29일부터 열린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총장 강성모)은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29일부터 나흘간 ‘지능형 SoC 로봇워’ 본선 대회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SoC 로봇’이란, ‘시스템 온 칩’(System on Chip)이라는 반도체 기술과 로봇기술을 접목해 사물인식과 상황판단을 혼자서 할 수 있는 지능형 로봇이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 각지 대학에서 지원한 104개 팀 가운데 출전자격 심사와 예선대회를 통해 선발된 26개 팀이 참여하며, ‘휴로(HURO) 경쟁’과 ‘태권로봇’ 부문으로 나눠 실력을 겨룰 예정이다.
 
‘휴로 경쟁’ 부문은 8가지 임무를 외부 조종 없이 로봇 스스로 수행하는 경기방식으로, 계단 오르기, 움직이는 장애물 통과, 함정 통과 등 장애물 통과횟수와 임무 수행시간 결과에 따라 순위가 결정된다.
 
‘태권로봇’ 부문은 태권도를 로봇에 결합해 대련으로 승부를 겨루는데, 로봇 머리 부분에 장착된 카메라가 상대 로봇 위치와 거리를 인식해 주먹지르기, 발차기 등 공격으로 점수를 획득해 승패를 결정한다.
 
휴로경쟁 부문에서 우승한 팀에게는 대통령상, 태권로봇 부문 우승팀에는 국무총리상이 각각 수여된다.
 
한편, 대회 운영위원장인 유회준 KAIST 전기 및 전자공학부 교수는 “우리나라는 세계적인 반도체 기술을 보유하고 있어 지능형 로봇분야에서 발전 가능성이 가장 큰 나라”라고 말하며, “이번 로봇대회에 참가한 대학생들의 경험이 미래 로봇 강국을 만드는 데 소중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시사포커스 / 김유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