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 웹툰으로 만나는 장애인영화제 ‘눈길’
미리 웹툰으로 만나는 장애인영화제 ‘눈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영화제 홍보 및 시민들의 관심 재고 목표
▲ 24일 장애인영화제 사무국은 올해로 벌써 16회를 맞이한 ‘장애인영화제‘를 참가자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웹툰형식으로 소개문을 제작해 온라인에 공개했다고 밝혔다. ⓒ(사)한국농아인협회
24일 장애인영화제 사무국은 올해로 벌써 16회를 맞이한 ‘장애인영화제‘를 참가자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웹툰형식으로 소개문을 제작해 온라인에 공개했다고 밝혔다.
 
공개 된 웹툰은 비장애인이 우연히 장애인영화제 상영관에 들려 ‘배리어프리’ 영화에 대해 알게 되면서, 장애와 비장애를 넘어 모두 함께 영화를 볼 수 있음을 깨닫는 내용을 함축적으로 그려냈다.
 
해당 웹툰은 장애인영화제 공식 홈페이지 혹은 공식 페이스북 등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장애인영화제 사무국은 “웹툰을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장애인영화제에 대해 알리고, 친근하게 느끼기 위해 제작했다”고 제작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제16회 장애인영화제’는 오는 10월 16일부터 10월 19일까지 4일간 서울극장에서 ‘조화 와 상생’이라는 슬로건으로 개최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시사포커스 / 박태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