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12,131건)

[시사포커스 / 박상민 기자] 황교안 당대표는 19일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조국펀드는 정권 맞춤형 투자로 권력형 비리라고 말했다. 더불어 문재인 대통령에게는 즉각 국민의 요구를 받으라고 말했다.

동영상 | 박상민 기자 | 2019-09-19 17:02